Fresh Fish, Fresh Bank 수산업의 경쟁력 향상과 활기찬 새어촌 건설을 위해 최선을 다하는 수협이 되겠습니다.

수협소식

수협소식 > 고객서비스 >HOME

본문 보기
제목 김임권 수협회장 “올해를 수산산업 중흥의 원년으로 만들자”
등록자 수협 등록일 2019-01-03 조회수 2203

김임권 수협회장 “올해를 수산산업 중흥의 원년으로 만들자”

  

중앙회와 은행·회원조합 등 전체 수협 지난해 5천억원에 가까운 수익 달성

 

공적자금 상환 조기 달성으로 어촌·수산업의 미래를 위한 투자 지속

 

  

김임권 수협중앙회장이 지난해 사상 최대의 실적을 바탕으로 공적자금 조기상환을 달성해 어촌과 수산업의 미래를 위한 아낌없는 투자를 이어가겠다고 강조했다.

 

김 회장은 2일(수) 서울 송파구 수협중앙회 독도홀에서 열린 시무식에서 “지난해 수협 전체 수익규모가 5천억원에 가까운 수익을 내며 어촌과 어민 그리고 수산산업을 위해 더욱 많은 일을 할 수 있는 힘을 키워냈다”며 이 같이 밝혔다.

 

이어 “공적자금 조기 상환에 온 힘을 기울여 올해를 수협의 힘으로 수산산업을 다시 일으켜 세우는 대전환의 원년으로 만들자”고 덧붙였다.

 

수협은 지난해 중앙회와 은행 세전이익이 3천억원을 돌파하며 전체 조직이 5천억원에 가까운 수익을 달성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김 회장은 이를 바탕으로 공적자금 상환을 가속화해 예금보험공사와 약정된 상환 일정을 최대한 앞당겨 마무리 짓는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올해 치러지는 중앙회장선거와 전국동시조합장선거를 통해 수협의 새로운 미래를 준비해야 하는 과제도 주어져 있음을 강조했다.

 

김 회장은 “전국 104만 수산 산업인들의 미래를 책임지고 선도해 나갈 지도자를 뽑는 일은 그 무엇과도 견줄 수 없는 중차대하고 숭고한 의미를 갖는다”며 그 어느 때보다도 공명정대하고 투명한 선거를 치룰 수 있도록 조직 구성원 모두가 힘을 모아줄 것을 당부했다.

 


첨부파일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