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sh Fish, Fresh Bank 수산업의 경쟁력 향상과 활기찬 새어촌 건설을 위해 최선을 다하는 수협이 되겠습니다.

수협소식

수협소식 > 고객서비스 >HOME

본문 보기
제목 수협, 간편식 개발전담조직 구성해 코로나19 대응
등록자 수협 등록일 2020-05-14 조회수 427

수협, 간편식 개발전담조직 구성해 코로나19 대응

제품 기획부터 출시까지 소요시간 최소화, 신속 진행 위해 상품화 추진반구성

언택트 소비 맞춰 9월 말까지 생선구이제품·즉석조리식품 등 10여종 신규 출시

 

 

수협중앙회(회장 임준택)12() 코로나19로 인한 수산물 소비위축에 대응하기 위해 수산간편식(HMR) 개발전담조직인 간편수산식품 상품화 추진반(이하 상품화 추진반’)을 구성했다.

   

 이를 통해 오는 9월 말까지 생선구이제품과 즉석조리식품 등 가정에서 간편하게 섭취할 수 있는 신규상품 10여종을 출시하기로 했다.

   

 손질의 번거로움이나 환기 걱정 없이 완성되는 고등어 등 고단백질 생선을 활용한 구이제품, 즉석조리식품으로 균형있는 한 끼를 찾는 가족단위 고객을 겨냥한 상품을 개발해 내수시장은 물론 수출 수요에도 대응할 계획이다.

   

 또한, 개발제품의 소비촉진을 위해 자체 유통망인 수협쇼핑(shshopping)과 바다마트 외에도 대형할인마트, 홈쇼핑, 온라인 쇼핑몰 등 수산물 판매촉진 인프라 구축에도 다각적인 노력을 가속화 할 계획이다.

   

 12() 양동욱 경제상임이사를 반장으로 출범한 상품화 추진반은 수산식품연구실, 유통사업부, 판매사업부, 경제기획부, 무역사업단 등 관련 부서 핵심인력들로 구성됐다.

   

 제품기획개발팀’, ‘홍보마케팅전략팀’, ‘유통판매전략팀3개팀 총 14명으로 구성된 간편수산식품 상품화 추진반은 오는 9월 말까지 제품 출시를 목표로 운영될 예정이다.

   

 간편식 기획부터 출시에 소요되는 시간을 최소화하기 위해 제품 기획과 개발, 홍보, 마케팅, 유통, 판매전략을 총괄하는 Hot-Line 협업체계를 구축한 것이다.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언택트 소비 추세에 적합한 신규상품 출시가 시급하다는 인식이 상품화 추진반 출범 배경이다.

   

 상품화 추진반은 코로나19 위기 대응에 중점을 두고 고객 수요조사 및 시장분석을 통한 신제품 아이디어 발굴 제품화 가능 품목 선정과 제품화 세부 실행방안 마련 신규 판매채널 확보 성공적인 시장 안착을 위한 체계적인 홍보·마케팅전략 실행 등 신제품 출시부터 판매까지 총괄 관리한다.

   

 수협이 역점을 두고 있는 간편식(HMR) 시장은 최근 코로나19로 인한 언택트 소비 트랜드에 따라 더욱 확대되고 있는 추세다.

   

 특히 1~2인 가구의 증가 등 식생활의 서구화로 수산물 원물에 대한 소비는 감소하는 반면 수산물을 원료로 한 식품가공산업은 매년 성장세*에 있다.

*2011~2018년까지 연간 약 19%씩 급속도로 성장(201819천억원 규모)

   

 2015년부터 수산식품가공사업에 발을 디딘 수협은 그동안 단순가공 원품위주의 사업은 품질·제품개선 등으로 고도화해 나가고, 새로운 신성장 동력사업으로 트랜드 변화가 빠른 간편식 시장에 신속·유연하게 대응해 나가기로 했다.

   

 수협은 간편수산식품의 성장성과 시너지 효과가 있는 사업분야에 적극 진출한다는 계획에 따라 다양한 수산가공식품 개발을 통해 신사업 비즈니스 모델을 구축, 부가가치 향상은 물론 코로나19로 위축된 수산업의 외연 확대도 꾀한다는 방침이다.

   

 수협 관계자에 따르면 코로나19로 소비절벽에 빠진 수산물의 판매 활성화를 위해 신사업 발굴·육성에 구체적인 시동을 걸었다본격적인 가동에 앞서 추진반을 중심으로 다시 한번 R&D, 홍보, 컨설팅 등 전반적인 재점검을 통해 간편수산식품 개발·출시에 속도를 내겠다고 밝혔다. ()


첨부파일 :
목록